Saltern of Knowledge

인터넷 쇼핑몰 이용후기 기사 2개

약간은 짧은 글
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서 이용자 1,000명을 대상으로 한 이용후기 소비자 조사라는 똑같은 소스를 가지고 서로 다른 2가지 관점의 기사가 나왔습니다.


두가지 모두 틀린 기사는 아니죠. 하나는 이용자들이 후기를 보며 상품 구매에 대한 결정을 한다는 것에 포커스를 맞췄고, 또 하나는 이용후기가 가감없이 등록되는 것이 아니라는 것에 맞췄네요. 하나는 소비자의 행동을, 또 하나는 판매자의 행동을 기사의 중요 요소로 등장시킨 것이죠. 똑같은 데이터라도 바라보는 사람의 관점에 따라서 이렇게 다른 모습을 보이게 됩니다.